만약 당신이 최고경영자이며
회사의 실적을 비약적으로 높이고 싶다면
우수한 인재에게 너무 많은 일을 시켜서는 안된다.
우수한 인재가 지나치게 많은 업무를 맡다보면
그 사람이 지니고 있는 가장 소중한 능력을
발휘할 기회가 줄어들기 때문이다.
여기서 가장 소중한 능력이란
새로운 것을 창출해내는 능력을 말한다.
우수한 인재에게 ’자유로운 시간‘을 주는 것만큼 효율적인 전략은 없다.

- 야스다 요시오, ’만원짜리는 줍지마라‘에서  
 
 
일반적으로 일은 핵심인재에게 몰리는 경향이 있습니다.
일 못하는 사람의 일을 빼내서
일을 잘하는 사람에게 맡기기 때문입니다.
그렇게 하면, 물론 당장의 성과는 높아질 것입니다.
그러나 핵심인재에게는 부가가치가 낮은 과다한 업무를 주는 것보다는
충분히 쉴 수 있는 시간을 주는 것이 더 효과적입니다.
그들은 분명 창조적인 아이디어로 보답하게 될 것입니다. 
 
----------------------------------------
이 글이 핑계 거리가 되면 안되겠지만, 저는 한 기관에서 여러가지 일들을 맡고 있어서 가끔은 업무 과중을 느낄때가 많습니다...
 스스로 창조적인 인재라고 여기는 이 교만함이란...
ㅋㅋㅋ...
어쨋든 재능이 있다고 해서, 할 수있는 일의 캐패시티가 많다고 해서 너무 많은 책임을 맡기는 것은 그 인재도 망하고, 회사에게도 마이너스라는 것을 마음에 두고, 적정한 일의 분배와 인재 관리에 더 신경을 써야 겠습니다...
혹, 후임, 후배사원을 갈구는데 온 힘과 정성을 쏱고 계시진 않으신지요...
바꿉시다...!

'[01]My_Way'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경청은 잊혀져 가는 예술이다.  (25) 2007.11.02
집중력의 힘...!  (21) 2007.11.02
창조적 인재를 보호하는 방법  (19) 2007.11.01
경쟁은 아름답다...  (21) 2007.11.01
우리 모두는 격려를 필요로 한다.  (42) 2007.11.01
지고도 이긴자... 멋있다...  (11) 2007.11.01
posted by 수아리